별코두더지라는 이름은 왜 붙었을까요? 예, 코가 별모양이어서 그렇습니다.

푸들나방은 왜 푸들나방일까요? 나방의 몸에 복슬복슬한 털이 있기 때문입니다.
벌거숭이두더지라는 이름은 왜 생겼을까요? 두더지 몸에 털이 하나도 없기 때문입니다.

달걀프라이해파리는 왜 달걀프라이가 붙었을까요?
마치 물에 달걀을 풀어놓은 모습과 같아서 붙은 이름입니다.

긴코원숭이, 혹은 왕코원숭이 이름은 또 무엇을 나타낼까요?

예, 원숭이의 코가 크고 길기 때문에 붙은 이름입니다.

그럼 개코원숭이는 뭐지요? 예, 개의 주둥이와 비슷한 모습을 가졌다는 것이지요.

올리브개코원숭이는 또 뭘까요? 예, 올리브색깔의 개코를 가진 원숭이를 말합니다.

분홍가슴파랑새는 이름을 들어보니 생김새가 어떨 것 같나요?
예, 파생새의 일종인데 가슴이 분홍색이랍니다.
등에는 올리브색 털이 덮여 색깔이 여러가지로 아주 예쁜 새입니다.
문제가 너무 쉽다고요? 그럼, 괭이갈매기는 왜 이름 앞에 괭이라는 말이 붙었을까요?

삵쾡이소리를 내기 때문입니다. 삵쾡이소리를 내는 갈매기라서 괭이 갈매기입니다. 
그럼 제비갈매기는 왜 제비라는 말이 앞에 붙었을까요?

그 이유는 제비갈매기가 제비처럼 경쾌하게 비행하기 때문이랍니다.
동물들의 이름은 생김새나 소리, 특징을 참고해서 지으면 부르고 기억하기가 쉽겠죠?

우리도 친구이름 예쁘게 짓기를 해볼까요?
"잘참는상은"이, "보조개승희", 노래 잘하는 수린이를 위해서는 "꾀꼬리수린" 어때요?
우리는 친구를 놀리지 말고 좋은 이름을 붙여주어야겠습니다.  

성경의 이름은 부르기만 하는 것이 아니라 성품이나 생활, 미래를 나타내기도 했습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는 아브람의 아브라함으로, 사래를 사라로,
야곱을 이스라엘로  바꾸주셔서 축복을 내려주시고 약속을 이루어주셨습니다.
우리는 모두 예수님을 믿는 "그리스도인"이기 때문에 
좋은 이름을 가지고 서로 좋은 이름을 불러주어야겠습니다. 

시편 124편 8절을 함께 읽어볼까요? 시작!
"우리의 도움은 천지를 지으신 여호와의 이름에 있도다"
친구의 이름을 소중히 여기고 예쁘게 불러주세요. 
그리고 우리에게 구원을 주시는 하나의 이름은 하나님이심을 꼭 기억하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