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1,896
번호
제목
글쓴이
1676 [1분 말씀] 새해 아침에 image
[레벨:28]Mission
244   2021-12-31 2021-12-31 21:48
새 포도주는 새 가죽 부대에 담아야 합니다. 새해를 맞이하면서 우리 자신을 하나님께 드립니다. 다가오는 한 해 동안 우리의 시간도 드리고 생각도 드립니다. 맡겨주신 재물과 재능은 주님께서 피로 사신 성도님들을 섬기는 ...  
1675 [1분 말씀] 십자가를 바라보면 image
[레벨:28]Mission
176   2021-12-30 2021-12-30 21:30
누구에겐가 배신을 당했습니까? 십자가를 쳐다보면 제자들로부터 추종자들로부터 배신당하신 예수님을 볼 수 있습니다. 거짓 비난에 시달리고 있습니까? 십자가에 달리신 예수님께서도 그런 일을 당하셨습니다. 용서하기 힘든 사람...  
1674 [1분 말씀] 십자가에서 image
[레벨:28]Mission
287   2021-12-29 2021-12-29 23:15
열정이 부족하다고 생각하십니까? 십자가로 가십시오. 하늘 우주에서 이 먼 지구까지 오셔서 십자가 위에 달리셨습니다. 죄에 대한 사랑이 아직도 어른거립니까? 십자가로 가서 그 죄 때문에 우주의 창조주께서 십자가에 달리신...  
1673 [1분 말씀] 십자가로 가라 image
[레벨:28]Mission
300   2021-12-28 2021-12-28 22:38
이웃을 사랑하는 사랑이 부족합니까? 십자가로 가십시오. 거기서 무한한 아가페의 사랑을 충전받을 수 있습니다. 교만합니까? 십자가로 가십시오. 거기서 종의 형체를 입고 죽기까지 순종하신 분을 만날 수 있습니다. 감당못할만...  
1672 [1분 말씀] - 십자가는 만병 통치약 image
[레벨:28]Mission
335   2021-12-27 2021-12-29 22:58
십자가는 만병통치약입니다. 죄를 지었습니까? 십자가를 보십시오. 예수님께서 피흘려 죄 값을 치르셨습니다. 외로우십니까? 십자가를 보십시오. 십자가 위에서 외롭게 투쟁하시는 주님이 계십니다. 자존감이 부족하십니까? 십자가를...  
1671 1분 말씀 - 삼풍백화점 image
[레벨:28]Mission
292   2021-12-26 2021-12-26 18:14
한국에서 일어난 가장 커다란 인명사고는 1995년 6월 29일 서초동에 있던 삼풍백화점 붕괴사고입니다. 이익에 눈이 어두워 졸속으로 지은 백화점은 처음부터 붕괴가 예고된 건물이었습니다. 여기저기서 천정이 내려앉고 벽에 물이...  
1670 1분 말씀 - 아버지나 하세요 image
[레벨:28]Mission
238   2021-12-25 2021-12-25 21:37
필리핀에서 선교사로 일하고 있을 때 작은아들은 초등학생이었습니다. 어느 날 아들에게 영어로, “don’t worry”라고 했더니 돌아오는 대답이 이상했습니다. “돈 걱정은 아버지나 하세요”라고 대답했습니다. 영어의 하지 말라...  
1669 1분 말씀 - 새벽 미명에 image
[레벨:28]Mission
340   2021-12-24 2021-12-24 18:20
성경에 새벽기도를 하라는 말씀은 없습니다. 새벽에 성경을 읽으라는 말씀도 없습니다. 그러나 누구에겐가 방해받지 않고, 일에 쫓기지 않는 조용한 시간은 새벽입니다. 이 시간에는 전화를 걸지도 않고 걸려오지도 않습니다. 이...  
1668 1분 말씀 - 영광을 받으실 분 image
[레벨:28]Mission
201   2021-12-23 2021-12-23 22:27
베드로와 요한이 기도하러 성전에 들어갈 때, 미문이라는 문 앞에서 나면서부터 걷지 못한 채 구걸하는 이를 만났습니다. 베드로가 “나사렛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일어나 걸으라”고 말하자 그가 일어섰습니다. 사람들이 크...  
1667 1분 말씀 - 마지막 순간까지 image
[레벨:28]Mission
299   2021-12-22 2021-12-22 23:43
스코틀랜드의 설교자 존 하퍼 목사는 시카고에 있는 무디교회로부터 설교를 요청받고 타이타닉 호에 올랐습니다. 1912년 4월 14일 밤, 배가 빙산에 부딫쳐 난파되는 마지막 순간까지 설교를 멈추지 않았습니다. 4년 후 타이타닉...  
1666 1분 말씀 - 궐석심판 image
[레벨:28]Mission
166   2021-12-21 2021-12-21 23:16
하늘나라에서의 심판은 진행 중입니다. 죽은 자 아담으로부터 시작해서 살아있는 우리 모든 사람이 심판의 대상입니다. 그러나 하늘나라의 심판은 궐석 재판입니다. 피고의 이름이 호명되면 피고가 직접 나서서 재판을 받는 것이...  
1665 1분 말씀 - 흠없는 제물 image
[레벨:28]Mission
326   2021-12-20 2021-12-20 22:33
레위기 6장 6, 7절입니다. “그는 또 그 속건제물을 여호와께 가져갈지니 곧 네가 지정한 가치대로 양 떼 중 흠 없는 숫양을 속건제물을 위하여 제사장에게로 끌고 갈 것이요 제사장은 여호와 앞에서 그를 위하여 속죄한즉 ...  
1664 1분 말씀 - 더 큰 시련 image
[레벨:28]Mission
233   2021-12-19 2021-12-19 20:48
1981년 7월 17일, 캔사스시의 하이얏트 레전시 호텔이 무너졌습니다. 114명이 사망하고 216명이 다친 이 사고는, 파티장으로 가기 위해 복도로 나온 사람들의 무게를 못 이겨 4층 복도가 무너지면서 2층 복도까지 무너져 내린 ...  
1663 1분 말씀 - 한 걸음씩 image
[레벨:28]Mission
343   2021-12-18 2021-12-18 23:48
영국의 탐험가 조지 미간은 6년 7개월 22일간 남아메리카의 맨 아래에서 북아메리카의 맨 꼭대기까지 걸었습니다. 4천100만 걸음을 걷는 동안 열세 켤레의 하이킹 운동화가 닳아서 없어졌습니다. 어떻게 30,430km가 넘는 길을 걸...  
1662 1분 말씀 - 기대 이상으로 image
[레벨:28]Mission
391   2021-12-18 2021-12-18 00:24
1992년 12월 6일, 영국의 혹슨이란 도시에 사는 영국인이 숲속에서 망치를 잃어버렸습니다. 망치를 쉽게 찾지 못한 그는 금속탐지기로 망치를 찾으려다가 뜻밖의 물건을 발견했습니다. 잃어버린 망치를 찾은 것은 물론, 27kg이 넘...  
1661 1분 말씀 - 환경을 바꾸면 image
[레벨:28]Mission
379   2021-12-16 2021-12-16 19:44
초등학교 4학년 때까지의 성적표를 보면 학급에서 항상 바닥이었습니다. 학급에서의 등수는 끝에서부터 세는 것이 더 쉬웠고, 허약한 체질 때문에 항상 왕따를 당해 학교에 가는 것이 싫어 자주 결석을 했습니다. 4학년 말에 ...  
1660 1분 말씀 - 우리가 어찌할꼬? image
[레벨:28]Mission
376   2021-12-15 2021-12-15 23:32
베드로가 오순절 날, 여러 곳에서 찾아온 예배자들을 향해 인류를 위해 돌아가신 예수님에 대해 말할 때, 사람들은 중요한 질문을 던졌습니다. 모든 인류의 질문을 대표하는 질문이었습니다. 사도행전 2장 37절입니다. “그들이 ...  
1659 1분 말씀 - 유죄에서 무죄로 image
[레벨:28]Mission
285   2021-12-14 2021-12-14 23:02
미국 필라델피아의 남성 커티스 크로스랜드는 2급 살인, 강도, 범죄도구 소지 혐의로 1991년에 감옥에 수감되었습니다. 두 명의 증인이 경찰의 강요에 못 이겨 위증한 것이 드러나 30년이 지난 2021년에 무죄로 석방되었습니다....  
1658 1분 말씀 - 피에타 image
[레벨:28]Mission
211   2021-12-13 2021-12-13 19:10
바티칸시국의 성베드로 성당에 들어가면 입구에서 가까운 곳 오른쪽으로 미켈란젤로가 조각한 피에타가 있습니다. 피에타는 십자가에서 내려놓은 예수를 마리아가 안고 있는 조각을 말하며, 이태리어로 슬픔 또는 비탄을 뜻합니다....  
1657 1분 말씀 - 외로운가? image
[레벨:28]Mission
337   2021-12-13 2021-12-13 00:02
쿠바가 공산화된 이후 수많은 사람이 쿠바를 탈출하여 미국에 입국했습니다. 그러나 오래지 않아 쿠바로 되돌아가겠다고 탄원하는 이들이 생겨났습니다. 몇 가지 이유가 있었지만 가장 큰 이유는 외로움 때문이었습니다. 쿠바에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