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2,002
번호
제목
글쓴이
1862 [1분 말씀] 자식을 잊지 않으시는 아버지 image
[레벨:28]Mission
105   2022-07-08 2022-07-08 22:42
V 서울 만리동에 살던 김언년 할머니는 6.25 때 아들을 전쟁터로 보냈습니다. 전쟁이 끝나도 돌아오지 않았습니다. 언젠가 돌아올 아들을 기다리며, 혹시 아들이 집을 찾지 못할까 60년 동안 이사도 가지 않았고, 대문의 색깔도...  
1861 [1분 말씀] 정기적인 쉼의 중요성 image
[레벨:28]Mission
102   2022-07-08 2022-07-08 00:05
V 호주의 플린더스대 애들레이드 수면건강연구소에서는 9개월 동안 18~90세 참가자 12,300명의 수면 자료를 수집했습니다. 참가자들의 나이, 성별, 체질량지수(BMI)와 평균 총수면 시간을 분석하여 2,499명에게서 수면 규칙과 고혈압...  
1860 [1분 말씀] 52세에 검사가 된 여인 image
[레벨:28]Mission
115   2022-07-06 2022-07-06 22:57
성경의 예언이 성취된 역사적인 현장을 찾는 대쟁투 투어에 참가하며 미국에서 온 리나라는 여자 분을 만났습니다. 메릴랜드주에 있는 스펜서빌교회에 출석하며 미국의 주택부장관을 지낸 “천혜의 손” 혹은 “Think Big”으로 ...  
1859 [1분 말씀] 명품 그리스도인 image
[레벨:28]Mission
124   2022-07-06 2022-07-06 00:16
어떤 나라의 관광지에 가면 수백만 원짜리 값비싼 시계를 들고 따라 다니며 단돈 2~3만원에 파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특별할인인가요? 아닙니다. 모조품들입니다. 물건뿐만 아니라 사람도 모조품이 있을 수 있습니다. 사도바울은...  
1858 [1분 말씀] 한 번 영웅은 영원한 영웅이 아닐 수도 있다 image
[레벨:28]Mission
101   2022-07-05 2022-07-05 00:38
하나님은 이스라엘을 구원하려 기드온을 선택하셨습니다. 기드온은 적은 숫자의 군대로 기적적으로 큰 군대를 물리쳤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크게 쓰시는 인물이라 할지라도 유혹에 넘어가지 않도록 조심해야 합니다. 기드온은 ...  
1857 [1분 말씀] 예수님의 표적 image
[레벨:28]Mission
85   2022-07-03 2022-07-03 20:58
사람들은 매 순간 예수님을 필요로 하지만 평안한 때에는 찾지 않습니다. 위기가 닥쳐오거나 기이한 일을 보면 예수님을 찾습니다. 이런 세대를 향하여 예수께서는 누가복음 11장 30절과 32절에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요나가...  
1856 [1분 말씀] 범사에 감사하라 image
[레벨:28]Mission
109   2022-07-02 2022-07-02 22:40
사도 바울은 “범사에 감사하라”고 권면했습니다. 그것이 가능할까요? 누가복음 10장 20절입니다. “그러나 귀신들이 너희에게 항복하는 것으로 기뻐하지 말고 너희 이름이 하늘에 기록된 것으로 기뻐하라.” 때로는 일이 잘될 ...  
1855 [1분 말씀] 슬픔의 시간에 기쁨을 주실 하나님 image
[레벨:28]Mission
113   2022-07-02 2022-07-02 22:38
사람이 살다 보면 항상 좋은 날만 있지는 않습니다. 사랑하는 가족과 헤어져 눈물 흘리기도 하고, 사업이나 시험에 실패하여 괴로워할 때도 있습니다. 이런 때를 위한 약속의 말씀이 있습니다. 이사야 61장 3절입니다. “무릇 ...  
1854 [1분 말씀] 범죄자가 없는 종족 image
[레벨:28]Mission
107   2022-07-02 2022-07-02 22:35
잠비아의 벰바 족은 유난히 범죄율이 낮아 인류학자들의 연구 대상입니다. 누군가 죄를 지으면 마을 사람들이 모여서 그를 한 가운데 세우고, 노인으로부터 어린이에게 이르기까지 그가 어떻게 착한 사람이었는가를 이야기합니다....  
1853 [1분 말씀] 아직은 늦지 않았다 image
[레벨:28]Mission
99   2022-07-02 2022-07-02 22:31
어떤 특별한 경우에 하나님의 뜻이 무엇인지 궁금할 때가 있습니다. 인류 전체를 향한 하나님의 보편적인 뜻이 무엇인지 매우 분명한 답이 있습니다. 요한복음 6장 40절입니다. “내 아버지의 뜻은 아들을 보고 믿는 자마다 영...  
1852 [1분 말씀] 하나님과 함께 있으면 큰 용사 image
[레벨:28]Mission
104   2022-06-29 2022-06-29 05:19
d 앞을 가로막고 있는 엄청난 도전 앞에서 자신이 한없이 연약해보일 때가 있습니까? 이스라엘 백성들이 하나님을 제대로 의지하지 못하고 살던 시절, 이스라엘 백성은 미디안 민족의 지배 아래 있었습니다. 기드온은 미디안 사...  
1851 [1분 말씀] 카톡과 기도 image
[레벨:28]Mission
100   2022-06-28 2022-06-28 04:47
d 출장을 위해 비행기를 타면 사람들은 안전띠를 매기도 전에 자리에 앉자마자 문자를 보냅니다. 비행기가 목적지에 도착하면 비행기에서 내리기도 전에 전화를 걸거나 문자를 보냅니다. 세계 인구의 90%가 하루에 한 번 이상 ...  
1850 [1분 말씀] 유혹을 떨쳐 버리라 image
[레벨:28]Mission
108   2022-06-27 2022-06-27 04:33
d 파리를 잡을 때 끈끈이 풀을 사용합니다. 파리가 끈끈이 풀이 먹이인 줄 알고 날아오면 여지없이 끈끈이 풀에 달라붙어서 죽음을 맞이하게 됩니다. 히브리서 12장 1절입니다. “이러므로 우리에게 구름 같이 둘러싼 허다한 증...  
1849 [1분 말씀] 신앙의 모본 image
[레벨:28]Mission
120   2022-06-26 2022-06-26 05:46
d 어렸을 때 교회에 가면 할머니는 항상 앞자리에 앉으셨습니다. 비 내리는 어느 저녁, 교회에 가기가 싫어 아파서 교회에 가지 않겠다고 말씀드렸더니, 얼마나 아프냐고 하셨습니다. 죽을 정도로 아프다고 말씀드렸습니다. 할머...  
1848 [1분 말씀] 주린 자에게 양식을 공급하시는 하늘 아버지 image
[레벨:28]Mission
100   2022-06-25 2022-06-25 05:26
d 매주 토요일 저녁 해질 무렵 종각역에 있는 영풍문고 뒤 공원에 가면 아름다운 광경을 볼 수 있습니다. 성남교회가 시작하여 20년 가까이 식사를 준비하여 먼 길을 달려와 300여명의 노숙인들에게 식사를 제공하고 갑니다. ...  
1847 [1분 말씀] 인간의 장래를 주관하시는 분 image
[레벨:28]Mission
118   2022-06-23 2022-06-23 04:46
d 점집들이 시내 중심가로 파고들고 있습니다. 길거리의 악세사리 포장마차들 사이로 점집들이 청소년들을 불러들이고 있습니다. 20대 젊은이들은 취직이 안 되니까 30대 처녀들은 결혼이 늦어지니까 찾아간다고 합니다. 점집을 찾...  
1846 [1분 말씀] 얼굴보다 마음을 바꿀 때 image
[레벨:28]Mission
79   2022-06-22 2022-06-22 04:48
d 한국의 성형 수술은 세계적인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수술 기술이 워낙 탁월하여, 수술 환자가 귀국할 때 달라진 모습으로 인해 입국에 어려움이 있는 경우도 있다고 합니다. 누구나 아름답게 보이고 싶어 하고 젊게 보이고...  
1845 [1분 말씀] 매일 자라나는 그리스도인 image
[레벨:28]Mission
105   2022-06-21 2022-06-21 12:48
d 집 안에 아이가 태어났을 때 몸을 뒤집는 게 집안의 뉴스거리였고, 기어 다니기 시작하는 게 신기했습니다. 겨우 걸음마를 위해 첫발을 떼어놓을 때 다 자란 것 같던 아이가 어느 새 자라나 운전을 시작하고 대학을 마치고...  
1844 [1분 말씀] 가장 오래된 그리고 가장 강력한 무기 image
[레벨:28]Mission
138   2022-06-19 2022-06-19 21:15
d 우크라이나를 전쟁을 보면서 여러 나라가 국방예산을 늘리며 무기를 구입하고 있습니다. 러시아의 최첨단 무기가 재래식 무기에 당하는 모습도 봅니다. 미디안 사람들과 아말렉 사람들이 바닷가 모래알같이 많은 병사를 이끌고 ...  
1843 [1분 말씀] 죽음으로 병사들을 살린 군목들 image
[레벨:28]Mission
131   2022-06-19 2022-06-19 04:27
d 1943년 2월 3일 0시 55분, 900명의 군인을 태우고 뉴욕을 출발한 도체스터함이 독일 잠수함 공격을 받고 침몰하기 시작했습니다. 캄캄한 밤, 병사들을 질서정연하게 탈출시키던 네 명의 군목이 있었습니다. 개신교 목사 죠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