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2,467
번호
제목
글쓴이
2327 [1분 말씀] 금식과 치매예방 image
[레벨:29]Mission
142   2023-10-18 2023-10-20 06:27
알츠하이머는 뇌 세포가 죽고 조직이 상실되며 신경세포 사이에 연결을 잃게 되는 것으로 치매이 일종입니다. 알츠하이머 예방에 관한 희소식이 있습니다. UC샌디에고 의대 연구팀은 실험을 통해, 하루 열 시간 이상 단식한 쥐...  
2326 [1분 말씀] 내가 없어지고 전적으로 맡기면 image
[레벨:29]Mission
185   2023-10-16 2023-10-16 21:12
1858년 6월 30일, 챨스 블론딘이 335m의 줄을 타고 나이아가라 폭포를 무사히 건너자 우레 같은 박수가 쏟아졌습니다. 군중을 향해 “사람을 어깨에 태우고 건네겠다. 나의 능력을 믿는가?”라고 물었을 때 모두 믿는다고 했습...  
2325 [1분 말씀] 성경 최초의 예언 image
[레벨:29]Mission
164   2023-10-15 2023-10-15 21:21
성경 예언은 항상 우리에게 희망을 줍니다. 성경에 기록된 예언을 읽으며 우리가 살고 있는 이때가 이 어느 때인지를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를 배웁니다. 그런데 성경에 나오는 첫 번째 예언은 우리 모두에게 희망을 줍니다. ...  
2324 [1분 말씀] 이름에 합당하게 살아라 image
[레벨:29]Mission
124   2023-10-14 2023-10-14 22:48
세계적인 정복자 알렉산드로스 대왕이 정복 전쟁을 벌이고 있었 때였습니다. 어느 날 한 병사가 큰 실수를 저질러 왕 앞에 끌려왔습니다. 머리를 숙이고 벌벌 떨고 있는 병사를 향해 왕이 물었습니다. “네, 이름이 무엇이냐?...  
2323 [1분 말씀] 그리스도인 상전들에게 image
[레벨:29]Mission
162   2023-10-13 2023-10-13 18:24
그리스도인이 사업체를 운영한다는 것은 하나님께로부터 위임받은 큰 특권입니다. 하나님께서 사랑하시는 자녀들이 경제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일자리를 주고, 가족의 생계수단을 책임질 수 있도록 하나님께서 청지기 역할을 맡기...  
2322 [1분 말씀]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 image
[레벨:29]Mission
185   2023-10-12 2023-10-12 16:31
2023년 10월 2일, 중국의 항저우에서 개최된 아시안게임의 롤러스케이팅 피겨스케이팅 남자 3000m 계주가 진행되고 있었습니다. 한국 대표 선수 세 명은 경주 내내 1위를 내주지 않고 막판까지 선전하여 금메달이 눈 앞에 보였...  
2321 [1분 말씀] 일상적인 일터에서 image
[레벨:29]Mission
188   2023-10-11 2023-10-11 18:07
안식일을 기억하여 거룩히 구별하는 사람들에게는 안식일뿐만 아니라 엿새 동안의 삶도 신앙생활의 연장입니다. 많은 분들이 한 주일의 시간을 직장에서 보냅니다. 직장은 하나님께서 우리의 생계를 이어갈 수 있도록 일하게 하신...  
2320 [1분 말씀] 그리스도인 노동자 image
[레벨:29]Mission
170   2023-10-10 2023-10-10 17:17
교회를 건축할 때였습니다. 두 부류의 사람들이 건축에 참여했는데 어떤 분들은 돈을 내면서 일을 했고 어떤 분들은 돈을 받으며 일했습니다. 돈을 내며 일하는 분들은 일찍 도착 먼저 와서 일을 시작하고 작업 시간이 끝난 ...  
2319 [1분 말씀] 부모의 의무 image
[레벨:29]Mission
152   2023-10-09 2023-10-09 23:40
사회가 고령화되면서 대부분 모든 종교인구가 급속도로 고령화되고 있습니다. 염려되는 것은 종교인구의 고령화가 사회인구의 고령화를 훨씬 앞지르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고령화의 진행과 반비례하여 출생률은 급속도로 떨어지고 있...  
2318 [1분 말씀] 약속있는 첫 계명 image
[레벨:29]Mission
169   2023-10-09 2023-10-09 23:37
세상 모든 사람은 한 사람도 예외 없이 부모를 통해 세상에 태어났습니다. 에베소서 6장 1-3절에 “자녀들아 주 안에서 너희 부모에게 순종하라 이것이 옳으니라. 네 아버지와 어머니를 공경하라 이것은 약속이 있는 첫 계명이...  
2317 [1분말씀] 존경해야 할 사람 – 부부(5) image
[레벨:29]Mission
181   2023-10-07 2023-10-07 13:44
세상에서 나를 가장 많이 사랑해줄 사람이 누구이겠습니까? 부모나 자식도 아니고 바로 나 자신입니다. 그런데 내가 나 자신을 사랑하는 것처럼 사랑해야 할 사람이 하나 더 있습니다. 에베소서 5장 33절입니다. “그러나 너희...  
2316 [1분 말씀] 기도가 막히지 않으려면 – 부부(4) image
[레벨:29]Mission
203   2023-10-06 2023-10-06 18:14
기도는 하나님과 대화를 나누는 것입니다. 관계가 가깝고 친한 사람과는 대화가 자연스럽지만 잘 모르는 사이거나 불편한 관계에 놓여있으면 대화가 쉽지 않습니다. 어떤 분들은 하나님께 기도드리는 일을 불편하게 생각하는 분들...  
2315 [1분 말씀] 목숨 걸고 사랑하라 – 부부(3) image
[레벨:29]Mission
188   2023-10-05 2023-10-05 18:56
성경은 아내들에게 남편에게 복종하라고 요구하고 있지만 남편들에게는 더 큰 것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에베소서 5장 25절입니다. “남편들아 아내 사랑하기를 그리스도께서 교회를 사랑하시고 그 교회를 위하여 자신을 주심 같이...  
2314 [1분 말씀] 행위로 받는 구원–부부(2) image
[레벨:29]Mission
217   2023-10-04 2023-10-04 17:15
구원은 반드시 믿음으로 받습니다. 성경에 만일 행위로 구원받는다는 말이 나온다면 놀라지 않으시겠습니까? 베드로전서 3장 1절입니다. “아내들아 이와 같이 자기 남편에게 순종하라 이는 혹 말씀을 순종하지 않는 자라도 말로...  
2313 [1분 말씀] 가족관계 – 부부(1) image
[레벨:29]Mission
178   2023-10-03 2023-10-03 21:39
사도 바울은 “아내들이여 자기 남편에게 복종하기를 주께 하듯 하라”고 에베소서 5장 27절에 말씀하셨습니다. 남편에게 순종하라고 하지 않고 복종하라고 말합니다. 아브라함이 이삭을 번제로 드리려 할 때 이삭은 피하지 않고...  
2312 [1분 말씀] 채식만해도 해결될 일 image
[레벨:29]Mission
185   2023-10-02 2023-10-02 22:20
하루도 거르지 않고 매일 재난 소식이 들려옵니다. 그러나 지진이나 화산 폭발은 인간이 막을 수 없지만 기후의 변화로 인한 빙하의 침식, 홍수, 동식물의 멸종, 겨울의 한파와 여름의 폭염은 예방이 가능합니다. 이런 재난은...  
2311 [1분 말씀] 동물의 기름과 피는 음식물이 아니다 image
[레벨:29]Mission
93   2023-09-30 2023-09-30 23:10
제가 만난 어떤 분은 성경에서 먹을 수 있도록 허락된 음식으로 되새김질을 하며 굽이 갈라진 음식을 먹는다고 했습니다. 성경에서 금지하지 않은 음식이기에 다행입니다마는 성경에서 가르치는 대로 먹기 위해서는 피와 지방을...  
2310 [1분 말씀] 가장 정밀한 기계에는 가장 좋은 연료를 image
[레벨:29]Mission
197   2023-10-01 2023-10-01 17:44
창세기 1장에는 하나님께서 천지를 창조하시던 그 주간을 묘사하며 거의 매일 언급한 말씀이 있습니다. “하나님이 보시기에 좋았더라,” “저녁이 되며 아침이 되니,” 그리고 마지막으로 “그대로 되니라”입니다. 창세기 1장 2...  
2309 [1분 말씀] 창조된 음식과 허락된 음식 image
[레벨:29]Mission
177   2023-09-29 2023-09-29 19:19
성경에 사람이 먹을 수 있는 음식에는 두 종류가 있습니다. 창조된 음식과 허락된 음식입니다. 레위기 11장에는 먹을 수 있도록 허락된 음식물이 있습니다. 굽이 갈라지고 되새김질하는 짐승과 비늘과 지느러미를 가진 어류입니...  
2308 [1분 말씀] 정말 맛있겠다 - 권정행 image
[레벨:29]Mission
187   2023-09-28 2023-09-28 22:46
몇 해 전 인도네시아에서 집회를 마치고 강사 일행이 스노클링을 즐겼습니다. 가는 길에 열대어들이 가득한 수조를 보았습니다. 아 정말 아름답구나 탄성이 절로 나왔습니다. 바로 그때 바로 뒤에서 또 다른 탄성이 들려왔습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