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899
번호
제목
글쓴이
719 [1분 설교] 정직이 최선의 정책 imagefile
[레벨:24]Mission
112   2019-05-21 2019-05-21 23:39
정직이 최선의 정책 영어 속담에 “정직이 최선의 정책이다”라는 말이 있습니다. 어떤 경우에라도 정직은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거짓말을 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거짓말이 탄로나면 다른 거짓말로 앞의 거짓...  
718 [1분 설교] 인도의 성자 썬다 씽 imagefile
[레벨:24]Mission
91   2019-05-20 2019-05-20 23:46
인도의 성자 썬다 씽이 추운 겨울 네팔 지방의 산길을 다른 여행자와 걷고 있었습니다. 인적이 드문 곳에서 눈 위에 쓰러져 죽어가는 사람을 보았습니다. 썬다 씽은 동행자에게 같이 데리고 가자고 했지만, “우리도 죽게 되...  
717 [1분 설교] 부활을 위한 준비 imagefile
[레벨:24]Mission
99   2019-05-19 2019-05-19 21:49
사람이 마음대로 할 수 없는 것이 몇 가지 있습니다. 태어나는 것과 죽은 것은 자신의 결심이나 계획이나 의지와 상관없이 일어납니다. 세상에 아무도 자신의 출생을 위해서 스스로 준비할 수 없습니다. 사람들이 비록 자신이...  
716 [1분 설교] 죄의 심판이 있어야 - 조대연 imagefile
[레벨:24]Mission
80   2019-05-18 2019-05-18 23:03
팟빵 1분설교듣기: http://file.ssenhosting.com/data1/steward7/190519.mp3 팟빵 1분설교목록: http://www.podbbang.com/ch/13937  
715 [1분 설교] 말을 해야 할 때 imagefile
[레벨:24]Mission
97   2019-05-17 2019-05-19 21:32
성공한 사업가가 어머니를 위해 특별한 선물을 사드리고 싶었습니다. 마침 새를 파는 곳을 지나며 춤추며 노래하는 앵무새를 보고는 가격을 물었습니다. 한 마리에 500만원, 두 마리를 사서 어머니에게 보내드리고 새가 어떠냐고...  
714 [1분 설교] 눈동자처럼 지켜야 하는 것 imagefile
[레벨:24]Mission
102   2019-05-16 2019-05-16 21:17
예전에 일선교회에서 성도님들을 섬길 때 교우님들의 전화번호를 거의 모두 다 외웠습니다. 지금은 가족의 전화번호도 다 외우지 못합니다. 그때보다 머리가 나빠져서가 아니라 거의 모든 정보를 스마트폰에 저항해두고 사용하기 ...  
713 [1분 설교] 지식의 근원 imagefile
[레벨:24]Mission
103   2019-05-15 2019-05-16 21:11
어려서 저의 취미는 국어사전을 읽는 것이었습니다. 백과사전이 있었으면 좋았겠지만 국어사전을 읽는 것만으로도 지식을 넓히는 기쁨을 더해주었습니다. 요즘은 백과사전의 자리를 인터넷이 차지하고 있습니다. 무엇이든 인터넷을 ...  
712 [1분 설교] 안전하게 목적지까지 imagefile
[레벨:24]Mission
112   2019-05-14 2019-05-14 18:56
대부분의 다른 남자들처럼 저도 세 여자의 말을 듣고 살아왔습니다. 어려서는 어머니의 말씀을 듣고 살다가 자라서 결혼한 후에 아내의 말대로 하면 거의 틀림이 없습니다. 세 번째 여자는 누구일까요? 처음 찾아가는 모르는 ...  
711 [1분 설교] 쇠스랑과 삼지창 imagefile
[레벨:24]Mission
111   2019-05-13 2019-05-13 18:10
농기구 중에 쇠스랑은 갈퀴처럼 긁어서 모으는데 사용하며, 삼지창은 찍어서 던질 때 사용합니다. 성경을 읽을 때 마음 가운데 쇠스랑이나 삼지창을 품고 성경을 읽는 분들이 있습니다. 삼지창을 품은 사람은 무슨 경고나 책망...  
710 [1분 설교] 24시간 대기 imagefile
[레벨:24]Mission
111   2019-05-12 2019-05-12 22:58
살다 보면 예기치 않은 일들이 서비스를 받기 힘든 시간에 일어납니다. 별탈없이 잘 사용하던 인터넷이 영상회의를 하기 위해 약속된 시간에 문제가 생깁니다. 중요한 이메일을 보내야 하는 순간에 사무실의 인터넷 서버가 멈춥...  
709 [1분 설교] 마지막 소원 imagefile
[레벨:24]Mission
109   2019-05-12 2019-05-12 00:40
불치병을 앓고 있던 대니얼 플릿우드는 죽기 전에 소원이 있었습니다. 개봉을 앞두고 있는 스타워즈를 보는 것이었습니다. 트위터와 페이스북을 통해 미국 전역에 소식이 퍼졌고, 이 영화의 배역을 맡았던 배우들도 그의 소원을...  
708 [1분 설교] 지성을 사용하여 imagefile
[레벨:24]Mission
114   2019-05-10 2019-05-10 23:50
성경을 읽을 때, 창세기부터 계시록까지 통독하는 분들이 있는가 하면, 성경을 펴서 처음에 보이는 그대로 하성경을 읽을 때, 창세기부터 계시록까지 통독하는 분들이 있는가 하면, 성경을 펴서 처음에 보이는 그대로 하겠다는 ...  
707 [1분 설교] 매사마골(買死馬骨) imagefile
[레벨:24]Mission
113   2019-05-09 2019-05-09 19:58
매사마골이란 사자성어는 죽은 말의 뼈를 샀다는 뜻입니다. 인재를 찾는 연(燕)나라의 소왕(昭王)에게 곽외(郭隗)가 들려준 이야기입니다. 어떤 왕이 천리마를 구해 오라며 신하에게 천금을 주었습니다. 석 달 후에 천리마가 아닌 ...  
706 [1분 설교] 안전한 투자 imagefile
[레벨:24]Mission
97   2019-05-08 2019-05-08 23:43
재산을 불리는 방법 가운데 하나는 투자입니다. 어떤 분들은 주식을 사기도 하고 어떤 분들은 부동산에 투자를 하기도 합니다. 제가 아는 어떤 분은 화폐를 수집하여 사고팔거나 투자를 목적으로 미술품을 소장하는 분들도 있습...  
705 [1분 설교] 구원에 이르는 지혜 imagefile
[레벨:24]Mission
96   2019-05-07 2019-05-07 22:09
어버이날에 즐겨부르는 어머니 마음은 국문학자 양주동이 쓴 시에 이홍렬이 곡을 붙인 노래입니다. 학생들 사이에 연애가 금지되었던 시절, 양주동이 여학생 기숙사에 편지를 보냈지만 사감의 검열에 걸려 연애편지는 전달되지 않...  
704 [1분 설교] 매일 일어나는 기적 imagefile
[레벨:24]Mission
120   2019-05-07 2019-05-07 00:44
누군가 하나님께서 함께 하신 은혜를 간증할 때, 세상에 그런 일이 일어날 수 있을까 놀랍니다. 그러나 매일 우리의 삶은 놀라운 기적의 연속입니다. 아침마다 태양이 동쪽에서 떠오르고, 한 순간도 멈추지 않고 심장이 박동하...  
703 [1분 설교] 가장 아름다운 꽃 imagefile
[레벨:24]Mission
118   2019-05-05 2019-05-05 20:53
하나님께서 지으신 것들 가운데 꽃보다 아름다운 것이 있을까요? 꽃보다 더 아름답게 창조하신 것이 있습니다. 해마다 4월이면 꽃의 도시로 알려진 고양시에는 고양국제꽃박람회가 열립니다. 손에손에 사진기를 든 관람객들이 아...  
702 [1분 설교] 복음전도의 열정 imagefile
[레벨:24]Mission
87   2019-05-04 2019-05-04 22:06
치과 의사였던 CD 브룩스 목사님은 EE 클리블랜드 목사님의 천막 집회에 참석하여 복음을 듣고 전도 목사가 되어 60년 이상을 전도자로 사셨습니다. 열다섯 개의 교회를 개척하고, Breath for Life 곧 생명의 숨결이라는 ...  
701 [1분 설교] 고발을 당할 때 imagefile
[레벨:24]Mission
83   2019-05-03 2019-05-03 22:27
중고등학교 6년을 열차 통학을 했습니다. 통학생들 중에는 부모님으로부터 받은 차비를 다른 데 사용하고 무임승차를 하는 학생들이 있었습니다. 검표원이 나타나면 한 학생을 지목하며, “쟤, 표 없어요”라고 외치고는 도망갑니...  
700 [1분 설교] 카네기와 이름 imagefile
[레벨:24]Mission
69   2019-05-02 2019-05-02 19:45
카네기가 열 살때였습니다. 토끼를 한 쌍 얻어다 길렀는데 금방 수십마리가 되었습니다. 부지런히 풀을 뜯어다주어도 모자랐습니다. 카네기는 친구들에게 자기가 좋아하는 토끼를 고르게 하고 그 친구의 이름을 붙여주었습니다.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