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1,140
번호
제목
글쓴이
1060 [1분 설교] 성령의 열매
[레벨:25]Mission
80   2018-11-17 2018-11-17 22:11
세상에 과일을 싫어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을 것입니다. 대부분의 과일은 여러 종류의 비타민이 풍부하고 계절에 따라 그 계절에 그리고 그 지역에서 살아가는 데 꼭 필요한 영양소를 제공해줍니다. 아내는 체리를 좋아하고 저는...  
1059 [1분 설교] 수출할수록 재고가 남는다. imagefile
[레벨:25]Mission
80   2019-01-10 2019-01-11 19:05
서울에 있는 작은 교회에 부임했을 때 청년들의 숫자는 겨우 다섯 명이었습니다. 부임 첫해에 세 명의 청년을 선교사로 내보냈습니다. 제직들의 반대가 컸습니다. 그때 “복음은 수출할수록 재고가 남는다”고 말해 주었습니다. ...  
1058 [1분 설교] 하늘은 같이 사는 곳 imagefile
[레벨:25]Mission
80   2019-02-08 2019-02-08 21:27
성품이 변화되어야 하는 이유는 우리 모두 하늘에 가서 살아야 하기 때문입니다. 하늘나라는 혼자 사는 곳이 아니라 같이 사는 곳입니다. 혼자 사는 사람은 성품이 좋아야 할 필요가 없습니다. 성경에는 단수 형태의 성자라는...  
1057 [1분 설교] 보물은 보물상자에 imagefile
[레벨:25]Mission
80   2019-02-11 2019-03-01 19:24
작은 공장을 운영하는 젊은 사장이 지방에서 1,200만원을 수금하여 집에 늦게 들어왔습니다. 도둑이 염려되어 수금한 돈을 신문지에 싸서 휴지통에 넣어두었습니다. 이튿날 일어나보니 휴지통이 비어지고 돈은 사라졌습니다. 아내에...  
1056 [1분 설교] 가장 큰 사랑 imagefile
[레벨:25]Mission
80   2019-03-21 2019-03-21 22:04
1912년 4월 14일, 타이타닉호가 침몰했을 때 1,514명이 사망하고 710명이 구조됐습니다. 스미스 부인이 두 아들을 구명정에 태우자 구명정이 가득 찼습니다. 이때 한 여인이 “아이들에게는 엄마가 필요하다”고 말하며 내렸습니다...  
1055 [1분 설교] 대사를 잊어버리면 image
[레벨:25]Mission
80   2020-01-19 2020-01-19 00:34
초등학교에서 한 학년을 마치며 부모님들을 모시고 발표회를 했습니다. 한 해 동안 배운 것들을 부모님들 앞에서 자랑스럽게 발표하는 기회는 부모님들이나 학생들이나 모두 기대에 벅찬 시간입니다. 연극을 진행하는 중에 한 어...  
1054 [1분 설교] 하나님의 모든 말씀으로 image
[레벨:25]Mission
80   2020-06-06 2020-06-06 22:29
일요일에는 1분 설교 열 개를 모아서 보내드립니다. 팟빵 1분설교듣기: http://file.ssenhosting.com/data1/steward7/200607.mp3 팟빵 1분설교목록: http://www.podbbang.com/ch/13937  
1053 믿고 맡기라
[레벨:25]Mission
81   2018-04-22 2018-04-22 20:46
마지막 때에 믿음을 갖는 일이 쉽지 않습니다. 사탄은 사람들이 구원받지 못하도록 있는 힘을 다해 하나님께 나가는 길을 차단하려고 노력합니다. 그런데 안타까운 일은 예수님을 개인의 구주로 영접하고 새 생명을 얻은 이들 ...  
1052 [1분 설교] 영원한 복음 imagefile
[레벨:25]Mission
81   2019-01-07 2019-01-07 20:56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신 하나님께서는 예수께서 다시 오시기 전에 강력한 호소와 경고의 기별을 모든 사람들에게 전하고 계십니다. 그 호소와 경고를 세 천사의 기별이라고 하며 요한계시록 14장 6절부터 13절에 ...  
1051 [1분 설교] 변호사 3 imagefile
[레벨:25]Mission
81   2019-01-15 2019-01-15 19:43
변호사인 예수께서는 하늘 법정에서 사탄이 우리에게 대해 불리하게 증언한 내용이 모두 사실임을 인정하십니다. 원고가 피고에 대해 말하는 모든 죄를 그대로 다 인정하는 변호사가 세상에 어디에 있습니까? 그러나 예수께서는...  
1050 [1분 설교] 이웃에 살게 될 사람 imagefile
[레벨:25]Mission
81   2019-02-02 2019-02-03 15:43
가끔 이해가 안 되는 일들이 있습니다. 별로 착하지도 않고 친절하지도 않으며 다른 사람은 전혀 배려할 줄도 모르고 자기 잇속만 차리는 위선적인 사람이 뭘해도 잘 되는 것처럼 보일 때 어떤 생각이 드십니까? 정의의 하...  
1049 [1분 설교] 하나님의 본심 image
[레벨:25]Mission
81   2020-03-07 2020-03-07 21:12
기도의 응답이 신속하지 않고, 하는 일마다 뜻대로 되지 않으며, 예상치 못한 불행이 닥쳐올 때, 정의가 바로 서지 못하고 불의가 득세하는 모습을 볼 때, 하나님은 정말 살아계시는가 궁금해하는 분들이 있습니다. 하나님의 ...  
1048 [1분 설교] 최후의 승리 image
[레벨:25]Mission
81   2020-03-31 2020-03-31 18:24
사회적인 혼란이 일어나고 재난이 끊이지 않을 때 사람들의 시선을 누군가에게로 돌려 희생양을 만들려고 합니다. 네로가 로마시를 불태우고 기독교인들에게 책임을 떠넘겼던 것처럼 가장 큰 표적이 되었던 이들이 기독교인들이었...  
1047 [1분 설교] 모래 위에 지은 집 image
[레벨:25]Mission
81   2020-04-06 2020-04-06 18:30
밀레니엄 타워는 미국 서부의 관문 도시인 샌프란시스코에서 세 번째로 높은 빌딩입니다. 지상 197미터 높이의 이 건물에는, 태평양의 아름다운 경치를 내려다볼 수 있는 160만 달러에서 천만 달러의 아파트와 편의시설들이 있습...  
1046 [1분 설교] 하나님의 모든 말씀으로 image
[레벨:25]Mission
81   2020-04-19 2020-04-19 06:24
일요일에는 열 개의 1분 설교를 연속으로 보내드립니다. 팟빵 1분설교듣기: http://file.ssenhosting.com/data1/steward7/200419.mp3 팟빵 1분설교목록: http://www.podbbang.com/ch/13937  
1045 [1분 설교] 불에 타지 않는 날개 image
[레벨:25]Mission
81   2020-04-20 2020-04-20 18:08
어느 시골에 있는 농장에서 불이 났습니다. 화재가 진압되었을 때 농장을 둘러보던 농부는 불에 타죽은 암탉 한 마리를 보았습니다. 그다음 순간 믿기 어려운 광경을 목격했습니다. 불에 타죽은 암탉의 날개 아래서 병아리들이...  
1044 [1분 설교] 낮말은 새가 듣고 imagefile
[레벨:25]Mission
82   2019-02-27 2019-03-01 19:16
어떤 여인이 지하철에서 소매치기를 당했습니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인근의 CCTV를 확인했습니다. 범인이 옮겨가는 장소를 따라서 CCTV를 연결하고, 범인이 탄 택시 주위의 차량에 설치된 카메라를 확인해 마침내 범인을 검거...  
1043 [1분 설교] 가득한 축복 imagefile
[레벨:25]Mission
82   2019-04-30 2019-04-30 20:28
세상 사는 게 그렇게 녹녹하지 않습니다. 우편함에는 재산세 고지서가 날아오고, 아이의 등록금 납입 날자가 다가옵니다. 출근 길은 차로 꽉 막혔고, 식당 종업원의 친절은 집에 두고 온 것 같습니다. 사람들은 다른 사람은 ...  
1042 [1분 설교] 지각하지 말라 image
[레벨:25]Mission
82   2020-03-19 2020-03-19 22:21
자녀를 주님 안에 끝까지 지키기를 원하십니까? 그러면 예배가 있는 날에는 벅찬 기대를 가지고 예배 시작 훨씬 전에 교회로 가십시오. 시편 84편 5절입니다. “주께 힘을 얻고 그 마음에 시온의 대로가 있는 자는 복이 있...  
1041 [1분 설교] 이름과 정체성 image
[레벨:25]Mission
82   2020-03-22 2020-03-22 19:17
부모들은 자녀들에게 가장 좋은 이름을 주기 위해 노력합니다. 이름 속에는 부모의 모든 소원과 기대가 담겨있습니다. 그래서 옛날부터 한국인들은 이름을 귀하게 여겨 이름은 임금과 스승과 부모만 부를 수 있어, 어려서는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