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870
번호
제목
글쓴이
590 등불을 켜서
[레벨:24]Mission
172   2018-03-09 2018-03-10 23:45
모든 사업이 다 그래야 할 필요는 없지만 대부분 새롭게 사업을 시작하는 사람들은 장소를 중요하게 생각합니다. 임대료를 더 주고서라도 교통이 편리하여 고객이 접근하기 쉽고, 통행량이 많아 사람들이 쉽게 보고 찾아올 수 ...  
589 가시 면류관
[레벨:24]Mission
204   2018-03-10 2018-03-10 23:45
나폴레옹이 황제 대관식을 했던 파리의 노트르담 성당에는 많은 유물들이 있습니다. 그 가운데 하나가 1239년에 루이 9세가 이곳에 옮겨왔다는 예수님의 가시 면류관입니다. 기독교 공인령을 내린 콘스탄틴의 어머니 헬레나가 예...  
588 십일조
[레벨:24]Mission
201   2018-03-11 2018-03-11 20:13
사람들이 사랑에 빠지게 되면 두 가지를 아끼지 않고 함께 나누려 합니다. 첫 번째는 함께 시간을 보내고 싶어 합니다. 두 번째는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기쁨과 즐거움으로 지갑을 엽니다. 누가복음 11장 42절입니다. “화 있...  
587 시기심
[레벨:24]Mission
191   2018-03-12 2018-03-12 20:39
자존심이나 교만 또는 시기심은 파괴적이며 조직의 분열을 가져옵니다. 남들이 나보다 잘 될 때 배가 아프고 남을 딛고 올라가려고 합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이 광야를 지날 때에 고라는 모세에 대해 시기심을 품었습니다. 민수...  
586 외롭지 않다
[레벨:24]Mission
203   2018-03-13 2018-03-13 21:39
지금 세상에 살고 있는 인구는 75억이나 됩니다. 어쩌면 모래알보다 더 많아 보이는 사람들 가운데서 자신이 너무나 작아 보이고 아무도 내게는 신경을 쓰지 않을 것처럼 보일 때 한 없이 외로움을 느낍니다. 누가복음 12장 ...  
585 용서
[레벨:24]Mission
170   2018-03-14 2018-03-15 00:05
어떤 사람이 암에 걸려 죽게 되었다고 소문을 냈습니다. 불쌍히 여긴 친구들이 돈을 모아 전달했습니다. 그러나 그가 암에 걸렸다는 소문은 거짓말이었습니다. 친구에게 속았다는 사실을 알게 된 한 친구가 말했습니다. “그 친...  
584 의 좋은 형제
[레벨:24]Mission
161   2018-03-15 2018-03-15 20:14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에 의좋은 형제 이야기가 있습니다. 결혼한 지 오래 되어 식구가 많은 형과 새로 가정을 꾸려 자녀가 없는 동생이 추수를 끝냈습니다. 둘이 똑같이 나누기로 했지만, 형은 새로 살림을 시작한 동생이 더...  
583 환란의 이유
[레벨:24]Mission
165   2018-03-16 2018-03-16 22:37
평생 주인을 위해 충성스럽게 일하던 당나귀가 좁은 우물에 빠졌습니다. 아무리 노력을 해도 건져낼 방법이 없었습니다. 이때 주인은 동네 사람들을 불러 함께 삽으로 흙을 떠서 우물에 던졌습니다. 우물 속에서 쏟아지는 흙을...  
582 돈 걱정
[레벨:24]Mission
177   2018-03-18 2018-03-18 00:13
필리핀에서 선교사로 일할 때였습니다. 초등학교에 다니는 아들이 뭔가 걱정을 하고 있어서 영어로 Don’t worry, 걱정 말라고 했더니 아들이 “돈 걱정은 아버지나 하세요”라고 응수했습니다. 맞습니다. 돈 걱정은 아버지가 ...  
581 초인종 의인
[레벨:24]Mission
160   2018-03-18 2018-03-18 20:05
2016년 9월 6일 새벽 네 시, 마포구 상암동에 있는 5층 건물에 불이 났습니다. 화재를 제일 먼저 발견한 스물여덟 살의 안치범씨는 119에 신고를 마치고 한 집도 빼놓지 않고 문을 두드리며 깊이 잠든 사람들을 깨웠습니다....  
580 수종드는 주인
[레벨:24]Mission
177   2018-03-19 2018-03-19 19:47
어렸을 때 봄이 되면 어머니께서는 산에 산나물을 뜯으러 가셨습니다. 저는 집에서 동생을 데리고 놀면서 하루 종일 어머니를 기다렸습니다. 집안을 깨끗하게 정리해놓고 동생을 데리고 잘 놀고 있으면 어머니께서 오셔서 칭찬하...  
579 들포도를 맺음은?
[레벨:24]Mission
165   2018-03-20 2018-03-20 21:04
농부가 밭에 무엇인가를 심을 때 기대하는 것이 있습니다. 농부는 자신이 심은 농작물이 잘 자라서 집안 식구들을 위한 양식이 되고 시장에 내다 팔아 가족을 부양하기 위해 수입을 얻고 좋은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기를 기...  
578 지금이 회개할 때
[레벨:24]Mission
191   2018-03-21 2018-03-21 19:42
평소에 착하게 보이는 사람에게 좋은 일이 있거나 악하게 행동하던 사람이 나쁜 일이 생기면 인과응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어린아이가 고통당하는 것을 보면서, “하나님도 무심하시지 이 어린 것이 무슨 죄가 있다...  
577 자제력
[레벨:24]Mission
163   2018-03-22 2018-03-22 19:40
폭력이나 살인죄로 복역 중인 수형자들을 처음 방문할 때 상당히 긴장이 되었습니다. 엄청난 체격에 험상궂고 거칠게 행동할 것이라는 예상이 보기 좋게 빗나갔습니다. 대부분 예의바르고 착하게 보였습니다. 순간적인 분노를 참...  
576 있을 때 잘 해야
[레벨:24]Mission
161   2018-03-23 2018-03-23 20:49
항상 기회는 천천히 오지만 신속하게 지나갑니다. 천천히 찾아오는 기회라 할지라도 기회를 위해 준비된 사람은 성공적인 삶을 살고, 기회를 놓치는 사람은 실패하며 패배자가 됩니다. 사랑하는 사람을 마지막으로 보내면서 아무...  
575 자녀에게 가르칠 것들
[레벨:24]Mission
173   2018-03-24 2018-03-24 22:41
해가 갈수록 출산율은 떨어지고 인구는 고령화되고 있습니다. 우리 집 아이든 이웃 집 아이든 어린이들이 보물처럼 보입니다. 이렇게 귀한 자녀들에게 부모들이 무엇이든지 아끼지 않고 제공해줍니다. 좋은 옷과 음식, 교육, 인...  
574 자유를 주는 날
[레벨:24]Mission
165   2018-03-25 2018-03-25 22:13
법은 소중하고 지켜져야 합니다. 그러나 법보다 더 중요한 것은 그 법의 정신입니다. 법이 그 법의 정신을 잘 드러낼 때 더욱 빛나고 더 잘 지켜질 수 있습니다. 예수께서 어느 안식일에 18년 동안이나 귀신들려 고생하던 ...  
573 사탄이나 할 일
[레벨:24]Mission
168   2018-03-26 2018-03-26 20:22
예수께서 베드로에게 사탄이라고 부르신 적이 있는 데 왜 그러셨을까요? 예수께서 제자들에게 예루살렘에 올라가서 체포되어 돌아가실 것을 말하자 베드로가 나서서 말렸습니다. 베드로가 예수님의 돌아가심이 자신의 구원과 연결...  
572 세 가지 놀라운 일
[레벨:24]Mission
162   2018-03-27 2018-03-27 23:32
찬미가 “자비로운 주 하나님” 혹은 찬송가 “나 같은 죄인 살리신”을 작사한 죤 뉴톤이 남긴 유명한 말이 있습니다. 천국에 가게 된다면 세 가지 놀랄 일이 있는 데 첫째는 전혀 기대하지 않았던 사람을 만나게 되는 것...  
571 생명나무 잎사귀
[레벨:24]Mission
270   2018-03-29 2018-03-29 00:01
요즘엔 그런 광고를 볼 수 없지만 전에는 만병통치약 광고를 흔히 볼 수 있었습니다. 만병통치약이라는 약들이 몇 가지 질병에는 효과가 있겠지만 부작용이 훨씬 더 많습니다. 요한계시록 22장 2절입니다. “강 좌우에 생명나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