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1,849
번호
제목
글쓴이
1709 [1분 말씀] 순록의 태풍 image
[레벨:28]Mission
117   2022-02-02 2022-02-02 23:50
‘순록의 태풍’은 순록들이 천적으로부터 자신의 몸을 방어하기 위한 행동으로 위험을 감지한 순록 떼는 성체 수컷들이 바깥에서 무리를 둘러싸듯 태풍처럼 회전하면서 이동 속도를 높입니다. 가운데는 태풍의 눈처럼 생후 1년 ...  
1708 [1분 말씀] 최선을 다한다는 것은? image
[레벨:28]Mission
104   2022-02-01 2022-02-01 18:17
농부인 아버지가 아들과 함께 밭에서 일을 하고 있었습니다. 어린 나이에 꾀를 부리지 않고 열심히 일하는 아들의 모습이 대견스러워 보였습니다. 땀 흘리며 일하는 아들이 한 곳에 머물러서는 더 이상 진도가 나가지 않는 것...  
1707 [1분 말씀] 설날의 덕담 image
[레벨:28]Mission
158   2022-01-31 2022-01-31 22:38
설날에는 덕담을 나눕니다. 덕담은 새해 인사를 겸해 복을 기원하는 전통 예절로 조선 중기 ‘동국세시기’에는 “과거에 합격해라,” “아들 낳아라” 같은 덕담을 주고받았다는 기록이 있습니다. 상황에 따라, “올해는 장가갔지...  
1706 [1분 말씀] 돌에 맞아도 image
[레벨:28]Mission
164   2022-01-31 2022-01-31 02:06
걷다가 어디에 부딪혀서 통증을 느껴보신 적이 있습니까? 아니면 사고를 상처를 입어본 적이 있습니까? 예기치 못한 일이어서 당황하셨을 것입니다. 그러나 맞을 것을 예상하면서 맞으면 통증이 더 심합니다. 사도행전 14장 19...  
1705 [1분 말씀] 외방선교 image
[레벨:28]Mission
182   2022-01-29 2022-01-29 21:51
매일 아침 새벽 다섯 시 반에 온라인 영원한 복음 새벽기도회에는 매주 새로운 강사들이 말씀을 전합니다. 모든 분의 말씀이 꿀 송이처럼 달고 감동적이지만, 가장 큰 감동은 외방 선교지에서 말씀을 전하는 선교사들의 선교 ...  
1704 [1분 말씀] 겨울철 물고기 image
[레벨:28]Mission
152   2022-01-28 2022-01-28 21:38
연일 영하 10도를 오르내리더니 마침내 한강이 얼었습니다. 물고기들은 어떻게 겨울을 날 수 있을까? 섭씨 4도일 때 비중이 가장 높은 물은 온도가 오르거나 내려가면 밀도가 낮아집니다. 온도가 내려가 밀도가 낮아진 부분은...  
1703 [1분 말씀] 안목의 정욕 image
[레벨:28]Mission
147   2022-01-27 2022-01-27 22:47
에르메스, 고야드, 보테가 베네타, 셀린느 등등 이런 이름을 들어보신 분이 계십니까? 대부분은 들어보지 못하셨을 것입니다. 여자들이 좋아하는 명품 가방 브랜드 이름입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남자들은 여자들이 어떤 가방을...  
1702 [1분 말씀] 우상을 태워라 image
[레벨:28]Mission
208   2022-01-26 2022-01-26 19:06
신학생 때 가장 신나는 경험은, 귀신을 섬기던 가정이 예수님을 영접하고 마당에 장작불을 피우고 귀신단지를 불에 태운 일이었습니다. 사도행전 19장 19절입니다. “또 마술을 행하던 많은 사람이 그 책을 모아 가지고 와서 ...  
1701 [1분 말씀] 기도해야 할 때 image
[레벨:28]Mission
244   2022-01-25 2022-01-25 22:07
십자가형은 사람의 목숨을 한순간에 앗아가지 않습니다. 말로 표현할 수 없는 고통에 시달리며 마지막 숨을 거둘 때까지 사나흘씩이나 십자가에 매달려 있다고 합니다. 가장 절망적인 순간에 예수님의 십자가 옆에 달려 있던 강...  
1700 [1분 말씀] 선하고 의로운 법 image
[레벨:28]Mission
193   2022-01-24 2022-01-24 22:37
의학전문대학원에 재학 중이던 한지만 형제가 안식일에 시험을 거부하여 유급을 당하게 되자 유급처분집행정지를 법원에 호소했지만 기각당했습니다. 다시 고등법원에 항소했습니다. 고등법원은 의학전문대학원과 한지만 형제의 입장을...  
1699 [1분 말씀] 마음으로 믿어야 image
[레벨:28]Mission
248   2022-01-23 2022-01-23 21:35
영어에, Do not miss heaven by 18 inches라는 표현이 있습니다. 한국어로 직역하면 18인치 혹은 45cm 차이로 천국을 놓치지 말라는 뜻입니다. 18인치는 머리부터 심장까지의 거리입니다. 머리 속을 성경 지식으로 가득 채워...  
1698 [1분 말씀] 자신의 믿음으로만 image
[레벨:28]Mission
155   2022-01-22 2022-01-22 18:37
마태복음 25장에는 열 처녀의 비유가 나옵니다. 신랑을 맞으러 나갈 때 기름을 준비한 처녀들과 기름을 준비하지 않은 처녀들, 오래 기다리던 신랑이 나타났을 때, 미련한 처녀들의 등잔에 기름이 떨어지자 슬기로운 처녀들에게...  
1697 [1분 말씀] 십자가에서 내려오라 image
[레벨:28]Mission
230   2022-01-21 2022-01-21 22:31
예수께서 십자가에 달리셨을 때 사람들이 예수님을 향하여 외쳤습니다. 마태복음 27장 42절입니다. “그가 남은 구원하였으되 자기는 구원할 수 없도다 그가 이스라엘의 왕이로다 지금 십자가에서 내려올지어다 그리하면 우리가 믿...  
1696 [1분 말씀] 말 한마디의 힘 image
[레벨:28]Mission
234   2022-01-20 2022-01-20 18:42
어떤 간증 집회에 참석하여 감동적인 선교 경험담을 들었습니다. 선교지에서 임마누엘의 하나님이신 예수님께서 그의 삶에 어떤 영향을 끼치셨는지 그리고 얼마나 많은 영혼이 그의 선교 활동을 통해서 하나님의 자녀가 되었는가...  
1695 [1분 말씀] 아들 찾아 50만 km image
[레벨:28]Mission
195   2022-01-19 2022-01-19 22:02
1997년 중국 산동성에 살던 두 살짜리 어린아이가 집 앞에서 인신매매범에 납치당했습니다. 아버지 궈강탕씨는 아들을 찾아 전국을 헤메었습니다. 아들의 사진이 새겨진 깃발을 오토바이에 달고 24년 동안 중국 방방곡곡 5십만 ...  
1694 [1분 말씀] 진실 게임 image
[레벨:28]Mission
247   2022-01-18 2022-01-18 20:38
1964년 3월 13일 새벽에 뉴욕 퀸즈에 사는 키티 제노비스라는 젊은 여성이 칼에 찔려 죽었습니다. 뉴욕 타임즈는 서른여덟 가구의 목격자들이 이 여성을 돕지도 않고 경찰에 신고도 하지 않았다고 보도했습니다. 신문을 읽은 ...  
1693 [1분 말씀] 십계명과 구원 image
[레벨:28]Mission
166   2022-01-17 2022-01-17 21:06
어떤 분들은 십계명을 지켜야만 구원을 받을 수 있는가 묻습니다. 질문이 잘못 되었습니다. 애굽에서 종노릇하던 히브리인들이 십계명을 지켰기 때문에 구원받은 것이 아닙디다.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 백성을 애굽에서 큰 능력으...  
1692 [1분 말씀] 바르게 놓인 그릇 image
[레벨:28]Mission
241   2022-01-16 2022-01-16 18:56
장독대 위에 장독과 대접과 찻잔이 있었습니다. 소나기가 한 시간이나 쏟아졌습니다. 장독과 대접에는 물이 차지 않았지만, 찻잔에는 물이 가득했습니다. 장독은 밑빠진 독이었고, 대접은 장독 옆에 비스듬히 기대고 있었기 때문...  
1691 [1분 말씀] 마음에 새긴 십계명 image
[레벨:28]Mission
269   2022-01-15 2022-01-15 19:46
십계명을 부정적으로 생각하는 그리스도인들이 있습니다. 십계명을 사람이 온전히 지킬 수 없다고 하십니다. 물론 틀리지 않습니다. 사람이 자신의 노력으로는 십계명을 지킬 수 없습니다. 십계명이 돌비에 새겨져 있는 동안은 십...  
1690 [1분 말씀] 기도드렸으면 image
[레벨:28]Mission
159   2022-01-14 2022-01-14 23:31
군에 입대하여 훈련을 마치고 자대에 배치되어 첫 안식일을 맞이했습니다. 교회에 가려는데 중대장이 허락하지 않았고 지켜보던 고참 병사들은 신병이 겁이 없다고 했습니다. 긴 이야기를 줄여서, 안식일 아침에 교회에 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