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963
번호
제목
글쓴이
803 예수께서 좋아하시는 사람
[레벨:24]Mission
84   2017-07-11 2017-07-11 16:04
 
802 나사로야 나오라
[레벨:24]Mission
84   2018-04-20 2018-04-20 18:47
모든 사람들이 경험하게 되는 것은 출생과 사망이지만 이 세상에 누구도 죽었던 경험을 이야기할 수 있는 사람은 없습니다. 죽다가 살아난 사람은 있어도 죽었다가 살아난 사람은 없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어떤 이들은 사람이 ...  
801 [1분 설교] 성령의 열매 - 절제 imagefile
[레벨:24]Mission
84   2018-11-26 2018-11-26 20:33
성령의 아홉 번째 열매는 절제입니다. 절제는 술이나 담배 혹은 마약류를 가까이 하지 말라는 의미 그 이상입니다. 절제는 하나님께서 사랑과 축복으로 허락하신 것이라 할지라도 유익이 되는 것 이상으로 취하거나 행동하지 않...  
800 [1분 설교] 주께 하듯 imagefile
[레벨:24]Mission
84   2018-12-05 2018-12-05 17:13
안식일을 기억하여 거룩히 구별하는 사람들에게는 안식일뿐만 아니라 엿새 동안의 삶도 신앙생활의 연장입니다. 많은 분들이 한 주일의 시간을 직장에서 보냅니다. 직장은 하나님께서 우리의 생계를 이어갈 수 있도록 일하게 하신...  
799 [1분 설교] 하나님의 율법 imagefile
[레벨:24]Mission
84   2018-12-16 2018-12-16 02:06
사탄은 하나님께서 주신 은혜와 축복을 항상 왜곡시키려 합니다. 자비롭고 용서하시기를 즐겨하시는 아버지를 항상 잘못을 찾아내 벌주기를 원하는 분으로 인식시키려 애씁니다. 마지막 시대에 사람들에게 소망을 주는 계시록을 어...  
798 [1분 설교] 감사의 제목 imagefile
[레벨:24]Mission
84   2019-02-08 2019-02-08 00:41
바벨론의 왕 느브갓네살이 중요한 꿈을 꾸었으나 그 내용을 잊어버렸을 때 바벨론의 현인들에게 꿈을 알아내라고 다그쳤습니다. 결국은 왕의 꿈을 알아내지 못한 현인들이 모두 사형의 위기에 처했을 때 다니엘은 하나님께 기도...  
797 [1분 설교] 노인이 드린 아파트 imagefile
[레벨:24]Mission
84   2019-04-26 2019-04-26 23:18
일선 교회에서 섬길 때 설날이면 연로하신 성도님들에게 세배를 드리러 다녔습니다. 어떤 노인을 방문했을 때 두툼한 봉투를 내놓으셨습니다. 아파트 문서였습니다. 자녀들은 성장하여 분가했고, 하나님의 은혜로 이제까지 살았으니...  
796 [1분 설교] 예수님의 침례 imagefile
[레벨:24]Mission
84   2019-04-27 2019-04-27 19:49
침례 요한이 요단강에서 침례를 베풀고 있을 때 예수께서 오셔서 침례를 받으시겠다고 하셨습니다. 거절하는 요한에게 예수께서 “이제 허락하라, 우리가 이와 같이 하여 모든 의를 이루는 것이 합당하니라 하시니 이에 요한이 ...  
795 [1분 설교] 영적 진단 image
[레벨:24]Mission
84   2019-08-22 2019-08-22 20:14
제게 하나밖에 없는 형이 여러 해 전에 대장암으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환자를 방문하러 병원에 갔는데 형을 만났습니다. 정기 검진을 받으러 왔다고 했습니다. 그런데 검진을 받는 중에 잘 아는 직원 한 분이 다가와서는 “...  
794 [1분 설교] 페이스북 친구 image
[레벨:24]Mission
84   2019-09-23 2019-09-23 22:33
미국에서 어떤 여자가 경마에 참여해서 마권을 샀는데 다행히 900달러를 받게 되었습니다. 너무나 좋아서 행운의 마권을 손에 들고 셀피로 찍어 페이스북에 올려놓았습니다. 그런데 페이스북 친구가 다 진짜 친구는 아닙니다. 누...  
793 오늘날에도 가능한 초자연적인 현상
[레벨:24]Mission
85   2017-07-11 2017-07-11 16:07
 
792 수도꼭지
[레벨:24]Mission
85   2018-04-19 2018-04-19 22:27
오래 전에 수도 시설이 없는 시골 사람이 서울에 올라왔습니다. 물을 얻기 위해서는 한 겨울에도 공동우물에 가서 물을 길어 와야 했는데 서울 사람들은 벽에 붙어있는 수도꼭지만 돌리면 찬물과 따뜻한 물을 마음대로 사용했...  
791 하나님의 아들인가?
[레벨:24]Mission
85   2018-05-11 2018-05-11 18:33
40일간의 금식 기도를 마치신 예수님은 배고픔과 목마름으로 극도로 피곤하셨습니다. 이때 “시험하는 자가 예수께 나아와서 이르되 네가 만일 하나님의 아들이어든 명하여 이 돌들로 떡덩이가 되게 하라”고 했습니다. 마태복음 ...  
790 [1분 설교] 달란트 imagefile
[레벨:24]Mission
85   2019-02-01 2019-02-01 22:12
마태복음 25장에는 달란트의 비유가 있습니다. 주인이 먼길을 떠나며 종들에게 재산의 관리를 맡겼습니다. 다섯 달란트를 맡은 종은 주인이 기대하는대로 받은 달란트를 잘 활용하여 다섯 달란트를 남겼습니다. 그에게 주인을 기...  
789 [1분 설교] 기억력보다 강한 잉크 imagefile
[레벨:24]Mission
85   2019-03-25 2019-03-25 20:06
둔필승총(鈍筆勝聰)이라는 사자성어가 있습니다. 영어로는 흐린 잉크가 탁월한 기억력을 이긴다로 번역되며, 총명한 기억력보다 희미하게라도 메모를 해두는 것이 낫다는 뜻입니다. 역사적으로 유명한 설교자들이나 정치가들, 그리고 ...  
788 [1분 설교] 찬미의 힘 imagefile
[레벨:24]Mission
85   2019-05-24 2019-05-24 23:53
1945년 미군이 오키나와의 바닷가를 습격하던 중 다섯 명이 포로가 됐습니다. 모기를 쫓는 미군 네 명을 규칙을 어겼다며 사살했습니다. 남은 한명이 자기도 모르게 찬미를 부르자 일본군이 일어로 따라 불렀습니다. 일본군은 ...  
787 [1분 설교] 한순간만 참으면 imagefile
[레벨:24]Mission
85   2019-06-21 2019-06-21 22:43
살다 보면 마음에 안드는 일이 한둘이 아닙니다. 필리핀에서 선교사로 일할 때 교도소 선교를 도운 일이 있습니다. 교도소에 있는 분들이라고 해서 얼굴이 험상궂게 생기거나 성격이 거칠거나 생활환경이 나쁘지 않았습니다. 그...  
786 [1분 설교] 모든 것이 주의 것 imagefile
[레벨:24]Mission
85   2019-07-23 2019-07-23 20:46
미국 서부에 성실하게 십일조를 드리던 윌이라는 농부가 있었습니다. 갑자기 메뚜기 떼가 날아와 농장들을 초토화시켰습니다. 윌의 농장도 예외는 아니었습니다. 이웃 사람들이 윌에게 십일조를 잘 드렸는데 왜 피해를 입었는지 ...  
785 [1분 설교] 사탄의 공격 우선순위 imagefile
[레벨:24]Mission
85   2019-07-28 2019-07-28 21:18
유다 백성들이 바벨론에 포로로 잡혀갔을 때, 하나님의 백성이 받아야 할 교육 대신에 이방의 신들을 섬기는 교육을 받도록 선발된 사람들이 있습니다. 다니엘 1장 4절입니다. “곧 흠이 없고 용모가 아름다우며 모든 지혜를 ...  
784 [1분 설교] 하나님께서 주신 음식 imagefile
[레벨:24]Mission
85   2019-08-02 2019-08-02 00:16
다니엘과 그의 친구들이 바벨론에 포로로 잡혀갔을 때 왕이 먹는 음식이 제공되었습니다. 다니엘 1장 5절입니다. “왕이 지정하여 그들에게 왕의 음식과 그가 마시는 포도주에서 날마다 쓸 것을 주어 삼 년을 기르게 하였으니 ...